5/26/2009

머리가 아프다.

머리가 아프다. 원인 모를 두통에 요 며칠 시달리고 있다.

도대체 내가 이해 할 수 없는 것들이 왜 이렇게 많을까.
바다 건너에서 지켜 보아도 정말 답답하기 그지 없는 나라를 생각하면 더 그렇다.

무엇인가 꽉 막힌 듯한 느낌...
소통도 자유도 커뮤니케이션도 모두 철저히 통제된 사회를 만드려는 것인지...


스스로 빅브라더가 되려는 사람들을 경멸한다....

--
-matt

댓글 1개: